2021.10.25 (월)

  • 맑음동두천 16.7℃
  • 맑음강릉 20.0℃
  • 맑음서울 17.3℃
  • 맑음대전 17.6℃
  • 맑음대구 19.5℃
  • 맑음울산 18.4℃
  • 맑음광주 18.7℃
  • 구름조금부산 20.6℃
  • 맑음고창 17.6℃
  • 맑음제주 19.6℃
  • 맑음강화 16.2℃
  • 맑음보은 16.5℃
  • 맑음금산 17.0℃
  • 맑음강진군 19.3℃
  • 맑음경주시 20.8℃
  • 맑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대한생활체육골프협회,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와 업무협약식 체결
환경감시일보 민병돈 기자 |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총재 이상권)는 지난 8일(금) 대한생활체육골프협회(회장 배철훈)와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중앙회 회의실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식에는 양단체의 임원들이 참석 했으며, 양 단체는 상호 역량을 집중해 단체의 발전에 협력하기로 협의했다. 대한생활체육골프협회 배철훈회장은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와의 대화를 통해 환경보전의 중요성을 다시한번 인지하고 모든생활에 환경이라는 것이 있다는 것을 알게된 계기가 되었다’며 ‘체육회 실무를 오랫동안 해본 경험을 통해 환경과 생활체육이 시너지효과를 낼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을 밝혔다. 이어 배 회장은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가 주관.개최하는 에코-인 범국민나무심기 캠페인에 대한생활체육골프협회가 함께 동참 할 것”이며, “사회 단체로서 국가정책의 일환인 ‘2030 U2℃’,‘2050 탄소제로’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후세에 깨끗한 지구를 물려주는데 일조를 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대한생활체육골프협회는 코로나19로 움츠리고 위축된 국민건강에 활기찬 생활과 새로운 의욕을 찾기 위한 돌파구 마련을 위해 지난 3월 발기인대회를 시작으로 9월에 사단법인으

사설 · 칼럼


기획특집

더보기
영동군 복지관부지공사, '주민들 비산먼지로 고통호소'
환경감시일보 이승주 기자 | 충북 영동군(군수 박세복)은 복지관 건립을 목적으로 영동읍 매천리 454 일원 8129㎡(약 2400여평)에 53억원 규모의 부지조성 과정에서 비산먼지로 주민들이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 영동군은 복지관건립 목적으로 부지조성을 지난 2019년 1월 착공해 올해 9월까지 공사를 마무리 할 예정으로 시행사는 충북 보은군 소재 세진건설주식회사(대표 서길용)이, 공사는 영동군 소재 명재건설(주)(대표 신명식)이 하고 있다. 하지만 주민들의 민원은 묵살한 가운데 비산먼지를 품으며 작업은 계속진행되고 있어 주민들의 반발을 사고있다. 복지관건립부지 인근주변은 영동군보건소와 영동군 장애인복지관 뿐만 아니라 영신중학교와 아파트 등 주민들이 거주하는 곳으로 공사현장의 비산먼지 가림막 장치가 형식적에 불과해 주민들이 고스란히 피해를 입고 있다. 특히 공사현장은 석산으로 다이너마이트로 발파작업을 통해 바윗돌을 깨서 작게 이동식 분쇄기(크라샤)로 분쇄해 외부로 반출하는 과정에서 비산먼지가 발생하고 있다. 이 과정에서 비산먼지가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지만 형식적인 비산먼지 가림막이가 전부였다. 이마저도 높이가 낮아 제대로 제구실을 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환경뉴스

더보기

영상뉴스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행사소식

더보기

배너
배너